가까워서 좋은 삼락공원 야외 수영장....

여행/부산여행 2011.08.08 13:21

 


지난주 토요일도 삼락공원 수영장을 갔습니다.

지지난 주엔 11시쯤 삼락공원에 갔었는데... 너무 물이 더럽고... 사람이 많아...

이번에는 8시 40분쯤 도착하게 삼락공원을 갔고...

좋은 자리 잡아 놓은 뒤, 아이와 함께 연꽃 연못으로 놀러갔습니다.

연꽃 연못으로 가는 길에 있는 발지압 돌길....


3살짜리 울 아들.. 열심히 발지압을 하다가.. 발이 아팠는지... 옆으로 걷습니다.

한손에는 신발, 한손에는 과자...


그러다가... 이상했는지.. 신발을 신습니다.

혼자서... 신발을 신는 모습을 보니... 이제는 정말로 다 키웠다는 느낌이 듭니다..ㅎㅎ


연꽃 연못에는 이렇게 예쁜 연꽃들이 피어 있습니다.

백련, 홍련, 수련.... 참 고운 꽃들을 볼 수 있습니다.


이 연꽃 사진은 지지난주 사진이네요~

소니 알파 55 카메라는 렌즈 교환식이라... 이건 렌즈를 교환해서 찍은 것 같아요.


연꽃 연못을 다녀와서도... 수영장 개장시간인 10시가 안 되었어요.

그래서.. 딸아이는.,. 이렇게 스스로 잠자리가 되어 보기도 하고...


아들은... 수영장 빨리 가자고 쟁쟁거려서....

이쁘게 사진 찍으면 갈 수 있다니... 이렇게 귀여운 표정을 지어줍니다.


유아풀에서.... 신나게 튜브도 타고...

이렇게 하늘을 날아 물에 퐁당~~~ 하기도 합니다..

정말 신나게 놀아.. 옆에서 보는 제가 다 신이 납니다.


그에 반해.. 1시간 놀아 놓고선... 잠이 온다고... 졸기 시작하는 울 아들...

그래도 물속에서 나오지는 않는데.. 억지로 안고 나와 재웠어요.


동생 없인 심심하다며.. 같이 나와서... 간식으로 계란 하나 먹고...

12시가 조금 넘어 삼락공원을 나왔어요.

5시까지 수영장을 하니... 12시가 좀 넘어서도 오는 사람들이 많은데....

운이 좋은 사람은 우리가 일찍 가서 잡았던 좋은 자리를 차지하고...

또 운이 좋은 사람은 좋은 주차 자리를 잡고...

우리는 일찍 가서... 가장 깨끗한 물에 놀다가.... 사람이 많아지기 전에 나와 좋고....

삼락공원은 10시 전에 가서 노는 게 좋은 것 같아요..^^ㅋ


토요일 9시 전에 가보니, 삼락공원 수영장에...
운영본부에서 빌려주는 무료파라솔은 10시쯤까지 빌릴 수 있는 것 같고요.

튜브에 바람 넣을 수 있는 기계도 있고...
옷을 갈아입을 수 있는 탈의실도 있고...
이렇게 간단하게 샤워할 수 있는 샤워장도 있어요.


야외샤워장이라...
수영복을 입고 줄을 잡아당기면... 물이 솨~~~~~~~~~~~~~~


얼마 전에 개장했다는 화명동 야외 수영장은

성인 4000원, 청소년 3000원, 어린이 2000원, 36개월 무료라고 하는 데...

삼락공원 수영장은 이것 저것... 다 무료로 사용할 수 있어서... 참 좋은 것 같아요..^^*

설정

트랙백

댓글

삼락공원 수영장에서 물놀이했어요~~~^^*

여행/부산여행 2011.07.28 17:02

7월 14일 삼락공원 수영장을 개장했다고 하여~~~

주말에 삼락공원 수영장에 다녀왔어요.

야외 풀장이라 아이들이 신나해서 정말 좋았어요.

삼락공원은 유아용 풀과 아동용 풀이 따로 있는데... 유아용 풀에만 그늘막이 있어요...


40분 물놀이 하고 20분 물 관리 시간...

아이들에겐 물놀이 후 먹는 간식이 꿀맛 같겠지요?

어른들에겐 물놀이 후 쉬는 시간이 정말 꿀맛 같습니다..ㅋㅋ


삼락공원 물놀이장에는 여러 시설들을 공짜로 사용할 수 있는데...

10시 수영장 오픈하지만, 9시쯤 미리 가면 파라솔도 무료로 사용할 수 있고...

탈의실도 사용할 수 있고.. 튜브에 바람 넣는 기계도 있습니다.


7살짜리 조카를 데리고 갔는데....


7살짜리도 유아용 풀에서 놀게 했어요... 여기만 그늘막이 있어서요..


유아용 풀은 5살짜리 무릎 정도 물 높이예요..


아동용 풀은 7살짜리 허벅지 정도 오는데... 좀더 깊은 곳도 있는 것 같아요.

물 맞을 수 있는 버섯도 있는데... 사진이 없네요..ㅋ


점심 시간 후... 쉬는 시간...

점심 먹고 바로 물놀이를 하면 아이들 탈 날까 봐... 일부러 쉬게 했어요.


쉬는 녀석은 쉬고... 노는 녀석은 놀고...

삼락공원은 바람이 많이 불어서 가벼운 공보다는 축구공 같이 조금 무게가 있는 공이 좋아요.


앗!! 누가 귀한 울집 아들에게 수박을???

아쉽게도 다음 사진이 없네요.. 퍽!! 맞는 사진이 있다면 좋을 건데...ㅋㅋㅋ


5시까지인가 물놀이를 하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2시부터 빠져나가기 시작해요. 물론 2시쯤에 들어오는 사람도 있구요..

저희는 3시쯤에 나왔는데... 저희 나갈 때... 참 많은 사람들이 함께 나간 것 같아요.


어른들에겐 조금 지겹지만... 아이들이 신나해서 참 좋은 것 같아요.

참 보호자들은 청바지나 청반바지 못 입게 하니까...

아이들과 함께 물에 들어가실 분들은 면바지를 입고 들어가셔야 할 것 같아요.

참.. 아주 어린 유아도, 남아도 모두 수영모 써야 하구요...

그늘이 많지 않기 때문에 우리 아들 같은 캡 모자를 준비하는 게 좋은 것 같아요.

설정

트랙백

댓글

삼락공원 나들이....

여행/부산여행 2011.07.05 12:47
주말에 비가 온다고 해서... 멀리는 못 가고... 삼락공원에 갔어요.

비오기 전이라 그런지... 바람도 시원하게 불고.. 참 좋네요..^^*


금정 경륜장에는 전동자동차를 못 타게 하는데... 삼락공원에는 그런 규제가 없어요..

맘대로 신나게~ 고고씽~~~!!!!


수영장 쪽... 연못가에 가면 이렇게 발지압 코스가 있어요..

울 신랑이랑 딸, 웃고 있지만 웃는 게 아니에요..ㅋㅋㅋ

발 지압 생각보다 아프더라고요.

하지만, 건강에 좋다니~ 한번 가서 걸어보세요...ㅎㅎ


흐린 날씨에도 연못에는 이렇게~ 이쁜 꽃들은 피어있고...


곧~ 필 꽃봉오리도 많이 올라와 있고....

삼락공원은 구경하기도, 산책하기도 참 좋은 것 같아요...


물론, 저는 꽃구경보다도, 산책하는 것보다도..

울 아이들 즐겁게 뛰노는 걸 보는 게 더 좋지만서도요...ㅎㅎ


참... 삼락공원 물놀이장 정확하게 언제 개장하는지 알고 싶어~ 수영장 근처까지 가봤는데...

아무런 이야기가 없었어요.

아마도.. 초등생 방학하는 그쯤... 7월 중순이나 되어야 할 것 같아요..^^*

설정

트랙백

댓글

삼락공원 초여름 풍경~

여행/부산여행 2011.06.19 08:01

요즘은 캠핑을 다니기 때문에 부산 시내에서 휴식을 취하지는 않는데...

울가족이 부산 시내에서 제일 자주 가는 휴식공간은 삼락공원인 것 같아요.

지금 삼락공원을 가면, 연꽃이 정말 예뻐요.

그리고 좀 있다가 7월 중순이면 삼락공원 물놀이장도 개장하고....

그때가 되면 아이들과 물놀이하러 가기 좋아요.

물놀이장 입장료도 무료이고.. 파라솔과 테이블도 공짜로 빌려주고 여러모로 좋은 것 같아요.

단, 그늘이 별로 없기 때문에... 썬크림이나 그늘을 만들 타프나 그늘막 같은 게 꼭 필요한 것 같아요.


이곳에서 우리 아이들은 맘껏 뛰어놀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해 합니다.


사람들도 많지 않기 때문에 아이들과 공놀이하기도 좋아요.


아빠랑, 딸, 아들은 공 하나 가지고 열심히 놀고 있고..


저는 수영장 근처 벤치 그늘에서 쉬고 있습니다.

간단한 캠핑 준비를 해 왔는데... 그늘이 마땅찮아서..

그냥 텐트 없이 의자와 테이블만 벤치 그늘에 놓고 놀았어요.


수영장 근처 연못에서 연꽃을 구경합니다.

꽃이 너무 좋아~ 매번 꽃을 꺾고 싶다는 울딸.... 울딸은 연꽃도 꺾고 싶어 하네요.


연못 주위에 나무로 길을 만들어 둬서.. 데이트하기도에 분위기는 좋은 것 같아요.


조금 있으면 이곳에 연꽃이 엄청 많이 피어 장관을 이루겠지요?


백련도...


홍련도...


노란 수련도 있습니다.

저는... 연꽃 구경보다는... 연잎으로 밥해먹으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ㅋㅋ


뛰어놀다 아들이 지쳐 잠들었습니다.

사진 뒷쪽으로 텐트들이 보이네요.

삼락공원에서 숯불사용하는 사람들은 못 봤는데, 불판에 고기 구워먹는 사람들은 참 많은 것 같아요.

대형텐트 치는 사람들도 많고...


아들이 자는 사이, 이모네가 왔습니다.

울딸은 비누방울 놀이를 하고... 조카는 야구를 하고 놀아요.


시계꽃이라나요? 토끼풀꽃이라고 해야 하나요? 아님 클로버??

언니가 네잎클로버를 찾고 있으니, 아이들도 찾겠다 하네요.


부산-김해 간 경전철이 시운전 하는지 자주 왔다 갔다 합니다.

7월 개통이 될련지... 9월 개통이 될련지...

경전철이 완성되면... 그땐 이 경전철을 타고 김해 나들이를 가볼까 합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

삼락공원의 여름... 연꽃 그리고 수영장~^^*

여행/부산여행 2010.08.03 00:44
도심에서 가슴이 답답해질 때...

찾게 되는 고향 같은 곳...

저희 가족은 가까운 곳... 삼락공원을 찾아갑니다..

삼락공원에 가면... 눈이 시원해지고.. 답답한 가슴이 뚫리는 것 같더라구요...^^*


뜨거운 여름... 그늘이 별로 없는 삼락공원이지만...

특별히 약속이 없을 땐...

그저 삼락공원 갈까? 라는 생각만으로도 곧장 가게 되더라구요...^^*


삼락공원은 봄, 여름, 가을, 겨울... 모두 다 좋아요..

봄엔 연둣빛 새 기운이 느껴지구요..

여름엔... 이렇게 예쁜 연꽃, 수련....

가을엔... 억새와 함께 호젓한 느낌이 들구요...^^*


백련과 홍련.... 수련....

백련도 참 많았는데... 전 홍련이 이쁘더라구요..^^*

이렇게 완전히 핀 것보다는요...


완전히 피지 않고 이렇게 봉우리가 살짝 피어날 때... 전.. 그때가 젤로 이쁜 것 같아요..^^*

화려한 수련들도 많고... 단아한 백련도 있는데도....

홍련의 이중적인 느낌...

단아하면서도 화려한 느낌.... 그 느낌이 참 좋은 것 같아요..^^*


울 아이들은.... 이렇게 엄마 아빠와 함께 삼락공원에 와서...

종이 비행기도 만들어 날리고... 공놀이도 하고...

그리고 잔디밭에 앉아 놀기도 합니다..^^*


저흰 연꽃 구경만 하고 가려고 했는데....

수영장이 너무 깨끗하고 시설이 좋아서....

고모네 전화해서... 울 딸램 수영복까지 좀 챙겨서 와달라고 부탁했어요...^^*


운영시간은 10시부터 오후 5시....

중간 중간... 쉬는 시간도 있구요...

파라솔은 무료로 빌릴 수 있는데... 대략 9시 30분쯤이면 거의 사람들이 꽉 차는 것 같아요...


울딸램은.... 10시부터 12시까지... 고모가 오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4살짜리 아이에게 눈 앞의 물을 보고.... 들어가지 말고... 그저 기다리라고만 했네요...

2시간을 참으며... 기다린 아이가 대견하기도 하고 한편으론 미안하기도 하네요...

얼마나 물에 들어가고 싶었을까.....


고모네 아이들... 사촌 오빠와 언니가 함께 놀아줘서...

울딸램은 신이 났습니다..^^*

삼락공원... 가까운 곳에 이렇게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공간이 있어.... 참 좋은 것 같습니다..^^*


혹~~~ 아이들 물놀이장 찾으시는 분들... 그리고 연꽃을 보고 싶으신 분들...

삼락공원으로 함께 가보세요...^^*

설정

트랙백

댓글

삼락공원 가을 풍경~~~^^

여행/추억 속 그 곳.. 2009.10.13 13:37

부산에.. 이렇게 좋은 곳이 있는 거 모두 아시지요?

봄, 여름, 가을..

철마다 모습을 바꾸어 오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붙잡는 것 같아요.


이번에는... 공원에 들어가서 우회전 하여... 넓은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삼락습지생태원을 가봤어요..^^*



억새가 햇볕을 받아.. 반짝반짝...

넘 이쁘죠?



코스모스... 핀 길을 따라 들어가다 보니...

이렇게...

잔디~ 나무가 이쁜 곳에 도착했어요..^^*



넘 길이 이쁘죠?


버드나무 아래를... 산책하다보니...


다시금 보이는 억새.... 넘 예뻐요..^^*


잔디보호란 글자 대신에.. 저렇게 야외테이블이 놓여있어... 어디서든... 앉아 쉴 수 있게 되어 있구요..


유모차를 가지고 다닐 수 있을 만큼.. 길도 좋아요..^^*


하늘은 파랗고... 코스모스는 정말 이쁘게 피어있는데.... 이쁜 코스모스를 제대로 표현을 못했네요..ㅋ


가벼운 산책을 하더라도..

아무 길이 아닌.. 이렇게 이쁜 길이면 좋겠지요?


여러갈레로 나누어져... 자유롭게 산책할 수 있어요.


시큰둥한 울 딸과 신난 아빠...

개구리 낚시 후... 개구리 낚시를 한 것만으로도.. 즐거운 아빠와... 잡지 못해 아쉬운 딸이에요.ㅋ


딸을 목마태우고 걸어가는 아빠의 뒷모습....

보기좋죠?

언제까지나.. 저렇게 힘있는 모습이었음 좋겠어요..^^


해바라기가 시들지 않았으면.. 완전 작품사진 하나 찍었을 건데..

10월초무렵... 벌써 해바라기는 시들었네요...

대신 코스모스와 억새는 곱게 피어있고....


반듯한 길.....


한손에 코스모스... 한손에 고구마 튀김을 들고... 역시나 시큰둥한 울 딸이에요...ㅋㅋ

오늘 사진 컨셉은 시큰둥...ㅋㅋ


삭막한 도시...

그 속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삼락공원...


보기 드문.. 이런 새들이 가까이 있는... 삼락공원...


멀지 않고..

부산 안에 있어... 더 좋은 것 같아요...^^



설정

트랙백

댓글

부산 삼락공원

여행/추억 속 그 곳.. 2009.07.26 00:15



부산 삼락공원...

아장아장 걷기 시작하는 아이들부터~ 한참 뛰기 좋아하는 아이들까지...

부산 삼락공원은 아이들에게 딱 좋은 놀이터인 것 같아요...^^*

물론.. 아빠들 운동하기에도 좋구요...^^*



하늘이 맑을 때... 삼락공원에 갔네요...

울 딸.. 공놀이에 정신이 없어요..^^*



철쭉 꽃잎 뜯어.. 나비야~ 나비야~ 노래를 하는 울딸....

꽃보다.. 훨 이쁜 울딸...

눈에 콩깍지가 제대로 씌었나 봅니당..ㅎㅎ


어린이날이라... 울 조카와 함께 삼락공원을 갔었네요..

어린이날 행사로~ 여러 체험을 할 수 있겠끔.. 준비를 해놨었네요.



이날은 바람이 좋아...

연날리기도 좋아요.

삼락공원은 낙동강변이라... 바람이 대체로 좋은 것 같아요..^^*


삼락공원에서... 텐트도 칠 수 있어요..
아직은 취사금지란 글귀는 안 보이네요..



삼락공원엔.. 간이 화장실이 있는데 대체로 깨끗한 편이구요...

큰 광장을 지나... 더 안쪽으로 들어가면... 수련이 피어있는 연못 위로 나무로 짜여진 산책로가 있어요..^^*

수련이 한창일 때... 구경가면~ 장관일 것 같은데....

구경만 하고 사진을 못 찍었네요..^^*


여기도 간식 준비 단단히 하셔서...

아이들과 함께 한번 가보세요..^^*

신나게 뛰어나는 아이들을 보면... 절로 웃음이 날 거예요..^^*

설정

트랙백

댓글